MENU
12 years old boy killed by family member

다운타운 호텔서 12세 소년 목찔려 사망, 범인은 가족

수요일 아침 다운타운 호텔에서 12살 소년이 칼에 찔려 사망했다. 경찰에 구속된 범인은 바로 소년의 가족이었다.
 
오늘 새벽 5시 50분경 다운타운 빅토리아 스트리트 근처 리치몬드 스트리트에 위치한 캠브리지 스위트 호텔(Cambridge Suites Hotel)에서 소년은 칼에 목이 찔렸다.
 
소년은 즉시 병원 응급실로 후송됐지만 곧 병원에서 사망했다.
 
사건은 호텔 8층 객실에서 발생했다.
 
“호텔에 투숙한 가족이 사건과 관련이 있습니다. 피해자의 나이 때문에 저는 제한된 정보밖에 드릴 수가 없습니다.” 라고 오말 칸 형사(Det. Omar Khan)가 수요일 오후 기자들에게 말했다.
 
“하지만 현재 상황으로는 시민들의 안전에 위협받는 일은 없다는 것은 말씀드릴 수 있습니다.”
 
현장에서 남성 용의자가 구속됐다. 그에 대한 혐의와 기소 내용은 알려지지 않았다.
 
경찰은 사건이 가족문제 때문에 발생했다고 전했다.

Share Button

Written by:

Published on: June 3, 2015

Filled Under: GTA, News, Old Headline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