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Marcus Nascjmento;

이어지는 강추위 59년만에 기록 갱신

금요일 토론토 추위가 59년만에 기록을 갱신했다.
 
오전 6시 토론토 피어슨공항에서 측정된 온도는 -23도로 1959년 기록된 -20.6도를 훌쩍 뛰어넘었다.
 
지난밤 체감온도는 -34도를 기록했다.
 
추위는 당분간 계속될 전망이다.
 
환경부는 금요일 최고 기온은 -16도를 기록하겠고 밤에는 -25도로 떨어지겠다고 밝혔다. 체감온도는 -36도까지 내려가겠다.
 
토요일은 최고 -17도 저녁에는 -23도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토론토는 여전히 한파경보가 유지된다. 이번 한파경보는 12월 25일 이후 계속되고 있다.

Share Button

Written by:

Published on: January 5, 2018

Filled Under: GTA, Headline, News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