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Dayna Brons

험볼트 브롱코스 16번째 사망자 나와, 24살 물리치료사

사스카추완에서 발생한 교통사고로 사망한 험볼트 브롱코스 하키팀의 수가 16명으로 늘었다. 선수들의 물리치료를 맡고 있던 24살의 데이나 브롱스(Dayna Brons)가 수요일 오후 숨을 거두었다.
 
“그녀는 그녀가 사랑하고 그녀를 사랑하는 사람들 속에 있었습니다”, 그녀의 가족은 성명을 통해 “데이나는 즐거운 미소, 그리고 스포츠에 대한 열정과 사랑으로 영원히 기억될 것입니다”라고 말했다.
 
플레이오프 경기를 치르기 위해 이동하는 험볼트 브롱코스 주니어 하키팀을 실은 버스는 지난주 금요일 티스데일에서 운송트럭과 충돌했다.
 
머리에 심각한 중상을 입은 브롱스는 2번의 위험한 수술을 받았다. 하지만 인공호흡기를 부착한 그녀는 뇌사상태에 빠졌다.
 
그녀의 가족들은 그녀가 브롱코스팀의 일원인 것을 자랑스럽게 생각했다고 전했다.
 
브롱스는 레지나 대학에서 신체운동학(Kinesiology)과 보건학을 전공했고 캘거리의 마운트 로얄 대학에서 운동치료분야의 자격증을 취득했다.

Share Button

Written by:

Published on: April 12, 2018

Filled Under: Canada, News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