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Emissions

포드 신임 수상, 탄소세 프로그램 공식 중단

온타리오주의 신임 수상 더그 포드는 친환경 지원정책을 폐지하는 계획을 진행하였다.
 
화요일 발표한 성명서에서 그는 탄소세 제도에 대한 규정을 철회했고, 공식적으로 지원금이 지급되는 모든 그린프로그램을 폐지하기 시작할 것이라고 말했다.
 
포드는 친환경 보조정책을 통해 지원되고 있던 에너지 효율 단열재와 창문 개선 프로그램은 이미 계약되어 있는 경우 그대로 이행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린온과 같은 일부 에너지 효율 리노베이션은 포드가 취임하기 일주일 전부터 폐지되었다.
 
“지원을 폐기하기 위해서, 수상은 우선 이 계획을 지배하는 법률을 수정하거나 폐지해야 합니다. 법은 기후변화 목표를 설정하고 친환경 보조정책이 지원하는 계획의 이득을 정의합니다” 라며 지지단체 환경보호프로그램 책임자인 기스 브룩스는 일갈했다.
 
또한 정부는 친환경 보조정책에서 철수하기 1년전, 기후정책의 동반자들에게 공식적으로 이를 통보해야 하지만 포드가 약속을 지킬 지는 불명확하다.
 
“수상은 약속을 이행하기 위해 빠르게 움직이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로 인해 문재들이 여럿 제기되었습니다. 이것은 수상이 여러 의문들을 풀어주지 않고 있기 때문입니다” 라고 브룩스는 말했다.
 
온타리오 회사들은 거의 30억달러에 달하는 탄소배출 허가권를 이미 구매했고, 이에 대한 보상 받을 수 있을지 알아야한다.
 
또한 정책에 의해 자금이 지원되는 그린 이니시에이티브를 어떻게 중단할 것인지에 대한 더 자세한 세부 사항이 있어야 관련된 소비자들과 기업들이 상황에 맞게 결정하고 계획할 수가 있다고 브룩스가 말했다.
 
신민당과 녹색당은 포드가 친환경 보호 정책에서 서둘러 손을 떼는 것은 납세자들에게 법정 비용, 벌금 및 기타 비용에 대한 부담을 지울 수 있다고 말했다.
 
반면 포드 수상은 정책의 폐기는 온타리오 사람들에게 금전적으로 이득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저는 납세자들의 돈으로 벌이는 잔치를 끝내겠다고 했고, 여기에는 탄소세 같은 불법비자금을 폐기하는 것도 포함됩니다. 오늘 우리는 그 약속을 지키고 있습니다,”라고 포드는 주장했다.
 
정부의 웹사이트에는 새로 임명된 환경부 장관이나 다른 각료들의 연락처를 표시하지 않고 있다. 포드의 대변인은 장관들의 사무실은 현재 직원이 없으며 논평 요청은 수상실로 연락해야 한다고 말했다.

Share Button

Written by:

Published on: July 16, 2018

Filled Under: Canada, Headline, News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