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53292229_10157072662424308_6218318629709021184_n (1)

3.1운동 100주년 기념음악회 “선조들의 정신과 음악에 감동”

캐나다한인음악협회와 한인회, 민주평통토론토협의회, 애국지사기념사업회 공동주최로 3월 1일 저녁 7시 밀알교회에서 ‘3.1운동 100주년 기념음악회’가 열렸다.

이번 음악회는 바리톤이 함께한 현악 10중주로 차이코프스키의 ‘현을 위한 세레나데’, 모짜르트의 ‘디베르티멘토’, 멘델스존의 8중주곡 등이 연주되었다. 사뮤엘 바버의 ‘현을 위한 아다지오’는 3.1운동중에 희생당한 순국영령들을 추모하기 위한 곡이었다. 연주가 끝났음에도 불구하고 관중들은 그 숙연함에 박수를 칠 수 없어 한동안 적막이 흐르기도 했다. 엔니오 모네꼬네의 ‘가브리엘즈 오보에’가 연주될 때에는 한국의 독립을 위해 헌신한 캐나다 선교사들의 삶이 동영상으로 소개돼 감동의 깊이를 더했다. 또한 바리톤 정윤재의 ‘가고파’, ‘선구자’, ‘그리운 금강산’은 관객들의 향수를 불러일으키기도 했다.

공연에 참석한 250여명의 관중들은 아름다운 클래식 음악에 매료되었다. 토론토심포니오케스트라와 해밀턴심포니오케스트라 등 캐나다 최고 수준의 교향악단에 소속되어 있는 젊은 한인연주자들로 구성된 이번 공연은 ‘수준’과 ‘의미’ 라는 두마리 토끼를 다 잡은 공연이었다. 리치몬드 힐 거주 공모씨는 “공연 수준에 깜짝 놀랐습니다. 너무 벅차고 감동적이었습니다.”라며 공연 소감을 밝혔다.

공연을 찾은 관객 중에는 비한인도 많았는데 언어가 다르고 문화가 다른 이들에게 음악이라는 매개를 통해 3.1운동의 정신이 잘 소개되었다. 공연 중간 중간에 나래이션과 동영상이 적절히 활용돼 3.1 운동이 비폭력, 평화시위로 인류사적 의미가 크다는 점이 강조됐고, 캐나다 선교사들의 희생과 도움이 대한의 독립에 큰 역할을 했다는 점이 잘 조명되어 캐네디언들의 공감도 커졌다.

장관 및 연방의원, 주의원, 각국 외교관, 경찰서장 등 참석한 VIP 들도 많았다. 이날 조성준 장관과 스탠 조 주의원은 한인캐네디언으로서 너무 자랑스럽다며 주최자의 일원이 되어 손님들을 맞았다. 공연 후 2부 리셉션은 스탠 조 의원의 사회로 진행됐다.

52915651_10157072720349308_7688295758272921600_n

마이클 티볼로 문화관광부 장관은 더그 포드 온주 수상을 대표해 3.1운동 100주년 축하인사를 전했고, 캐나다 선교사들의 활동을 보여준 엔니오 모네꼬네의 곡이 연주될 때 깊은 감동을 받았다며 소회를 밝혔다.

겡 탕 연방의원은 “음악회를 통해 3.1 운동이 평화적이고, 조화롭고, 존중하고, 민주적인 독립운동이었다는 사실을 알았다”며 “이는 우리사회와 이 세계에 가장 중요하고 근본적인 요소”라고 말했다.

로버트 존슨 노스욕지구 경찰서장은 자신 역시 절반은 말레이시아인으로 일본강점기의 역사를 잘 알고 있다며 깊은 공감을 표시했다. 존스 서장은 다음날 노스욕 멜라스트맨 광장에서 있은 3.1운동 재현행사에 계획보다 많은 경찰 인력과 경찰차를 보내 영길까지 막으며 행사를 지원했다.

정태인 총영사의 초청으로 참석한 10여명의 외교관부부도 3.1운동을 통해 보여진 한국의 위대한 정신을 칭송했고, 대한민국이 자국과 더욱 긴밀한 관계를 맺기를 희망한다고 입을 모았다.

당초 크리스틴 호가스 주의원 등 다수의 정치인들이 금요일 저녁 여러 행사가 겹치는 관계로 일찍 떠날 계획이었나 음악에 매료된 그들은 이후 약속을 취소하고 모두들 끝까지 남아 음악을 즐겼다.

티볼로 장관과 조성준 노인복지부 장관, 짐 캐리지안니스 토론토 시의원은 음악회를 준비한 캐나다한인음악협회에 상장을 수여했다.

53082604_10157072662529308_1973116071795752960_n

Share Button

Written by:

Published on: March 4, 2019

Filled Under: Community, Headline, News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