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seized many guns

토론토경찰, 총기 바이백 행사로 3,100정 회수

최근 토론토경찰이 실시한 총기 바이백 행사에서 3천정 이상의 무기가 회수되면서 역사상 가장 많은 총기류를 거두어 들인 것으로 기록됐다.

목요일 경찰본부에서는 이스라엘제 UZI 기관총과 잉그램 MAC-10 기관총, AR-15 저격용총 등 이번에 회수된 수십정의 총기류가 전시됐다.

마크 선더스 경찰국장은 회수된 총기류들을 검사해 범죄에 사용된 적이 있는지 확인하고 있다고 밝혔다.

5월 17일까지 진행된 바이백 행사에서 총 3,100정의 무기가 회수되었고, 그중에 2,200정은 장총, 900정은 권총이었다.

경찰은 이번 행사에 75만달러의 예산을 사용했고, 이는 총기 확인과 폐기, 그리고 총기 소유주에게 보상금으로 지급됐다.

장총은 200불, 권총은 350불의 보상금이 주어졌다.

Share Button

Written by:

Published on: June 20, 2019

Filled Under: GTA, Headline, News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