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Figure-skating-team-Kingsbury-claim-Canadas-first-gold-medals-of-Games_1

캐나다 첫 금메달, 피겨스케이팅 단체전 우승

캐나다 피겨스케이팅 팀이 2018평창동계올림픽 피겨스케이팅 팀 이벤트(단체전)에서 러시아 출신 선수(OAR)의 거센 추격을 따돌리고 우승을 차지했다.
 
캐나다는 12일 강릉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팀 이벤트에서 팀 포인트 73점을 획득, OAR(66점)과 미국(62점)을 따돌리고 정상에 올랐다. 팀 이벤트가 처음 도입된 2014년 소치 대회에서는 개최국 러시아(75점)가 캐나다(65점)를 제치고 금메달을 획득한 바 있다.
 
캐나다 남자싱글의 `베테랑’ 패트릭 챈(27)은 남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점프 실수로 아쉬움을 남겼지만 이날 프리스케이팅에서 두 차례 쿼드러플 점프를 성공하며 1위로 올라서 우승에 큰 도움이 됐다.
 
아이스댄스의 `최강자’ 테사 버추-스콧 모이어 역시 역대 최고점(118.33점)에 0.23점 모자라는 118.10점을 기록하며 캐나다의 팀 이벤트 우승을 이끌었다.
 
팀 이벤트는 10개국의 남녀 싱글, 페어, 아이스댄스 4개 종목의 국가별 쇼트프로그램 순위에 따른 포인트를 합산해 상위 5개 팀만 프리스케이팅 연기에 나서 메달 색깔을 결정하는 종목이다.

Share Button

Written by:

Published on: February 12, 2018

Filled Under: Canada, Headline, News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