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World
Category

cananda and korea police

평창올림픽서 8세 아동 구한 한국·캐나다 경찰

강릉하키센터 경기장에서 2인 1조로 안전활동 중이던 한국과 캐나다 경찰이 호흡곤란으로 사경을 헤매는 8세 아동의 생명을 구했다.
 
18일 강원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지난 17일 오후 1시 30분께 2018 평창동계올림픽 남자 아이스하키 A조 조별리그 2차전 캐나다와 체코의 경기가 펼쳐진 강릉하키센터 13번 게이트 앞 복도에 정모(8) 군이 쓰러져 있었다.
 
정군은 떡볶이 떡이 목에 걸려 숨을 쉬지 못한 채 사경을 헤맸다.
 
때마침 경기장 안에서 2인 1조로 안전활동 중이던 경기북부경찰청 의정부경찰서 소속 민용규 경장과 캐나다 경찰 소속 프란시스 마르티뉴 순경(constable)이 정군을 발견했다.
 
이들은 즉시 ‘하임리히요법’으로 호흡곤란에 사경을 헤매는 정군을 구조했다.
 
이 요법은 환자의 뒤에서 한쪽 주먹을 배꼽과 명치 사이에 놓고, 다른 손으로 이를 감싼 뒤 강하게 환자의 흉부 쪽으로 압박을 가하는 방식이다.
 
정군을 구조한 양국 경찰관들은 평창동계올림픽의 안전한 운영을 위해 파견된 국제경찰협력센터(IPCC) 경찰관들이다.
 
IPCC는 16개국 경찰과 한국 경찰이 2인 1조를 이뤄 실시간 대회 안전정보를 공유하고 경기장 안팎에서 선수단과 관람객 보호 등 안전활동을 담당한다.
 
양국 경찰관의 응급조치 후 병원으로 옮겨진 정군은 무사히 회복해 귀가했다.
 
정군의 부모는 “경찰관들의 도움으로 아들의 위급한 생명을 구했다”며 고마움을 표했다.
 
양국 경찰관들은 “구급대가 도착하기 전까지 응급조치해 다행히 생명을 구할 수 있었다”며 “경기 관람객에게 위험한 상황이 생기면 가장 먼저 달려가겠다”고 말했다.
 
원경환 강원경찰청장은 소중한 생명을 구한 캐나다 경찰관에게 이날 감사장을 전달하고 격려했다.
 
[연합뉴스]

Read More
yoonsungbin skeleton

윤성빈, 아시아 썰매·한국 설상 사상 최초 금메달

February 15, 2018 • World:

‘스켈레톤 천재’ 윤성빈(24·강원도청)이 꿈에 그리던 2018 평창동계올림픽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한국은 물론 아시아 썰매(스켈레톤·봅슬레이·루지) 최초이자 한국 설상(‘설상’ 종목인 썰매는 따로

old woman assault

미 LA 한인타운 ‘묻지마 폭행’ 용의자 체포

February 15, 2018 • World:

미국 내 최대 한인 밀집지역인 캘리포니아 주 로스앤젤레스(LA) 한인타운에서 발생한 ‘묻지마 폭행’ 사건의 용의자가 경찰에 체포됐다.   14일 주 LA 총영사관에 따르면 LA 경찰국(LAPD)은 지난 10일 한인타운 중심가

school-shooting

미 고등학교서 퇴학생이 교내 총기난사 최소 17명 숨져

February 15, 2018 • World:

미국 플로리다 주의 한 고등학교에서 14일 오후 총기 난사 사건이 발생해 17명이 사망했다고 브로워드 카운티 셰리프국이 밝혔다.   이 학교 출신으로 알려진 범인은 플로리다 주 마이애미 북쪽 72㎞ 지점의 파크랜드에 있는

'Humans to blame' on climate change

물 바닥나는 남아공 케이프타운 ‘국가재난사태’ 선포

February 15, 2018 • World:

남아프리카공화국 제2의 도시 케이프타운이 100년 만의 최악의 가뭄으로 급수 중단 위기에 처하면서 정부가 국가재난사태를 선포했다.   13일 영국 BBC방송에 따르면 남아공 정부는 이날 3년간 이어진 가뭄의 “규모와

peongchang olympics

2018 평창 동계올림픽 개막, 남북한 선수단 공동입장

February 9, 2018 • News, World:

“제 23회 동계올림픽 대회인 평창동계올림픽대회의 개회를 선언합니다” 라는 문재인대통령의 개회선언과 함께 세계인의 축제, 2018 년 평창 동계올림픽이 9일 저녁 지구촌의 관심 속에 대장정에 들어갔습니다.  

BRITAIN-HEALTH-MEASLES

브라질서 황열병 급속 확산 ‘카니발’ 앞두고 당국 긴장

January 31, 2018 • World:

브라질에서 황열병이 빠르게 확산되고 있다. 백신 부족 사태까지 겹치면서 일부 지역에서는 혼란도 빚어지고 있다. 2주 앞으로 다가온 카니발 축제에도 악영향을 끼치지 않을까 당국은 긴장하고 있다.   브라질 보건부는

hong kong bomb

홍콩 도심서 450㎏ 폭탄 또 발견, 나흘 만에 두 번째

January 31, 2018 • World:

홍콩 도심에서 2차 세계대전 때 미군 폭격기에서 투하된 것으로 추정되는 대형 폭탄이 잇따라 발견돼 시민들의 우려를 키우고 있다.   31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15분경 홍콩 도심인

terror2

카불 구급차 테러로 95명 사망, 매일 10명씩 살해당하는 아프간

January 31, 2018 • World:

아프가니스탄 수도 카불에서 1주일 만에 대형 테러가 다시 일어났다. 이번엔 구급차를 이용한 자살폭탄 테러로, 사망자가 눈덩이처럼 불어나고 있어 지난해 5월 카불 외교가 테러 이후 최악의 사건으로 기록될 전망이다.  

mtgovbitcoin01

미규제 강화에 가상화폐 급락세, 비트코인 하룻새 12% 급락

January 31, 2018 • World:

가상화폐들의 가격이 일제히 급락하고 있다. 비트코인은 30일 하루 만에 12%가 떨어지면서 1만달러 선 밑에서 거래됐다.   가상화폐 가격의 급락은 주요 거래국 중 하나인 한국이 이날부터 가상화폐 실명제를 실시한데다가

good daddy

세 아이 때문에.. 술배를 식스팩으로 바꾼 아빠 화제

January 24, 2018 • World:

무거운 몸 때문에 아이들과 뛰어놀기 힘들었던 아빠가 6개월 만에 몰라보게 변신해 화제가 되고 있다.   23일 영국 일간 인디펜던트 등은 축 6개월 만에 늘어진 술배를 식스팩으로 바꾼 예레미야 피터슨(39)씨를 소개했다.

new york

뉴욕 맨해튼 또 ‘혼잡세’ 부과? 찬성과 반대

January 24, 2018 • World:

뉴욕에서 택시를 탈 때는 짧은 거리라 해도 만만치 않은 택시비를 낼 때가 많습니다. 우선 기본료가 있고 여기에 주행 거리에 따른 요금과 세금이 더해지고 15~20% 정도의 팁까지 내려고 하면 길이라도 좀 막히는 경우 꽤 부담이

cpt106174983_high

반트럼프 목소리 커지는 다보스, 트루도 총리도 쓴소리

January 24, 2018 • World: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방문을 앞두고 스위스 다보스에서 열리는 세계경제포럼(WEF) 연차총회가 ‘트럼프 성토장’으로 변하고 있다.   직접 트럼프 대통령의 이름이나 미국이 거론되지는 않았지만 트럼프

white-house

트럼프, 단기 예산안 서명, 69시간 만에 셧다운 해제

January 22, 2018 • World: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2일 오는 2월8일까지 단기적으로 연방정부 예산을 지원하는 법안에 서명했다고 AP통신 등이 보도했다.   이로써 지난 20일 0시부터 시작된 연방정부 셧다운(일시 업무정지)은 69시간만에

vancouver foreign minister meeting

외교부 “밴쿠버회의 대다수 참가국 대북제재·대화 균형 강조”

January 17, 2018 • World:

외교부는 16일 캐나다 밴쿠버에서 열린 ‘한반도 안보 및 안정에 대한 외교장관 회의’에서 “(참석한) 20개국 중 대다수 참석국이 (대북) 제재와 대화의 균형된 접근을 강조했다”고 밝혔다.   외교부는 17일

Turkey-plane-crash

“살아남은 것이 기적” 바다 추락 직전 겨우 멈춰 선 터키 여객기

January 17, 2018 • World:

터키 북동부 트라브존 공항에서 터키 저가항공사 페가수스 항공 소속 여객기가 착륙 도중 활주로를 이탈해 바다로 떨어질 뻔한 사고가 발생했다.   지난 14일 T24 등 현지 매체에 따르면, 13일 오전 11시 25분쯤 페가수스 항공

USA CRIME

미 가정집서 사슬묶인 남매 13명 발견, 부모 고문혐의 체포

January 17, 2018 • World:

미국 캘리포니아주에서 2살 어린아이부터 29살까지 다 큰 어른이 된 자식들을 어두운 방의 침대에 사슬로 묶어 학대한 부모가 경찰에 체포됐다.   15일 AFP, 로이터 통신 등 외신 보도에 따르면 경찰은 전날 로스앤젤레스에서

flying car

붕’ 20m 공중 날아 2층 건물에 박힌 승용차

January 17, 2018 • World:

  한 승용차가 중앙분리대를 들이받고 2층 건물 외벽에 박혔습니다.   현지 시간으로 지난 15일, 미국 ABC 뉴스 등 외신들은 캘리포니아주 산타아나의 한 도로에서 일어난 사고 영상을 공개했습니다.   영상 속 건물

trump-hat

미국인 3명 중 1명 “트럼프 1년 성적 F학점”

January 17, 2018 • World:

미국인 3명 중 1명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집권 첫해 성적을 ‘F 학점’으로 평가했다.   16일 미 정치전문 매체인 폴리티코와 여론조사기관 모닝컨설트가 지난 4~5일 미국 유권자 1988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여론 조사

Amazon

‘세계 1위 부호’ 베저스, 빌 게이츠 기록도 깼다

January 13, 2018 • World:

지난해 세계 최고 부자 자리를 올랐던 ‘온라인 유통공룡’ 아마존의 최고경영자(CEO) 제프 베저스(54)가 새해에도 승승장구하고 있다.   아마존의 주가는 올해 들어서만 6%대 상승했다.   이에 따라 아마존 지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