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World
Category

n-HOUSE-PRICE-GROWTH-large570

차갑게 식는 글로벌 부동산시장 ‘빨간불’

미·중 무역분쟁과 미국 긴축 우려, 브렉시트(Brexit·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사상 최대 부채 등 세계 경제에 위험요인이 산적한 가운데, 숨어 있는 진짜 리스크는 글로벌 부동산거품이 될 수 있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2017년 세계 주택가격이 세계 금융위기 직전 수준을 넘어설 만큼 천정부지로 치솟았으나 지난해부터 경기둔화 우려 속에 상승세가 눈에 띄게 둔화했으며 차이나머니를 등에 업고 고공행진 하던 주요 대도시를 중심으로 경고음이 커지고 있다.

국제통화기금(IMF)에 따르면, 2000년을 기준(100)으로 한 글로벌 주택가격 지수는 2017년 3분기 159.7로, 미국의 서브프라임 모기지(비우량 주택담보대출) 사태가 촉발한 세계 금융위기 직전인 2008년 1분기의 최고치(159.0)를 넘어섰다. 이 지수는 2017년 4분기에 160.1로 최고 기록을 경신했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에 따르면, 36개 회원국 가운데 16개국에서 2017년 주택가격지수가 전년 대비 하락하거나 상승세가 둔화했으며, 지난해 2분기 상승률이 전분기보다 둔화한 곳은 20개국에 달했다.

캐나다는 주택가격지수 상승률이 2017년 3.6%에서 지난해 1~3분기 각각 2.7%, 1.1%, 0.4%로 둔화세가 뚜렷했고, 영국도 2016년 7.0%에 이르렀던 상승률이 2017년 4.5%로 둔화한 데 이어 지난해 1, 2분기에 4.2%, 3.2%로 떨어졌다. 우리나라도 2017년 1.5%에서 지난해 2, 3분기에 1.4%, 1.2%로 상승세가 둔화했다.

주택가격지수가 하락한 국가도 있다. 지난해 2분기 스웨덴의 주택가격지수는 전년 동기보다 1.7% 하락했으며 호주와 이탈리아에서 각각 0.6%, 0.2% 내렸다.

최근 블룸버그통신은 캐나다 밴쿠버, 영국 런던에서 투자자들을 떨게 한 글로벌 부동산 둔화가 홍콩, 싱가포르, 호주 시드니 등 아시아태평양 지역으로 번지고 있다고 보도했다.

홍콩 부동산업체 센탈린(中原地産代理)에 따르면, 홍콩의 집값은 지난해 8월부터 13주 연속으로 떨어졌는데 이는 2008년 이후 최장기 하락이다.

글로벌 부동산 정보업체 JJL에 따르면, 중국 개발업체들의 홍콩 주거용 부동산 입찰 성공률은 2017년 70%에서 지난해 27%로 하락했다. 싱가포르의 집값은 지난해 4분기에 6분기 만에 첫 하락을 기록했다.

부동산 정보분석 업체인 코어로직 집계에 따르면, 지난해 시드니 평균 집값은 2017년 정점보다 11% 넘게 떨어졌다. 여전히 2012년 수준보다는 60%가량 높지만, 전문가들은 10% 추가 하락을 전망하고 있다.

중국 상하이도 지난해 4분기 주택 판매가 전분기보다 33%나 감소했으며, 기존 주택가격도 3.8% 하락해 지난해 3분기(-1.5%)보다 하락폭이 컸다.

스위스 은행 UBS는 지난해 9월 내놓은 보고서에서 홍콩과 뮌헨, 토론토, 밴쿠버, 암스테르담, 런던이 부동산거품 리스크가 가장 큰 도시라고 분석하면서, 지난 5년간 주요 도시 평균 집값 상승률이 35%에 달해 ‘구매 가능성(affordability) 위기’를 불러왔다고 지적했다.

블룸버그는 “부동산거품이 2019년의 가장 저평가된 리스크일 수 있다”며 “주요국에서 역대 최고 수준 가격, 구매력에 비해 비싼 집값, 과잉 공급, 타이트해진 금융여건, 중국 등 외국 수요 둔화 가능성 등 우려스러운 징후는 늘어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주요 선진국 실업률이 낮아지고 임금은 올라가고 있지만, 수년간 부동산 가격의 상승세가 임금 상승 속도를 훨씬 앞질렀으며, 외국인 수요가 둔화하고 있다는 점에 주목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노컷뉴스]

Read More
Huawei

화웨이, 악재 첩첩산중 이번엔 ‘스파이 사건’

January 13, 2019 • World:

서방을 중심으로 ‘화웨이 보이콧’ 움직임이 이는 가운데 폴란드에서 한 화웨이 간부가 스파이 혐의로 체포되는 사건이 발생하면서 화웨이가 더욱 곤혹스러운 처지에 내몰렸다. 화웨이는 문제의 간부가 개인 차원의

SNOWSTORM

유럽 곳곳 폭설로 ‘몸살’ 열흘 간 21명 사망

January 13, 2019 • World:

독일 남부와 오스트리아 북서부, 발칸 반도 등 유럽 곳곳이 이례적인 폭설로 몸살을 앓고 있다. 눈사태에 파묻혀 스키를 타던 사람들이 목숨을 잃는 등 인명 피해가 이어지고, 마을들이 고립되는가 하면 도로가 폐쇄되는 등

trump kim jong un

길어지는 미 셧다운, 북미정상회담 조기 추진에 변수되나

January 13, 2019 • World:

미국 연방정부 셧다운(일시적 업무정지)이 12일(현지시간) 역대 최장인 22일째로 접어든 가운데 이 문제가 트럼프 행정부의 2차 북미 정상회담 추진에 변수가 될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grand canyon south rim

캐나다 한인 유학생, 그랜드캐년서 추락 의식 불명

January 5, 2019 • World:

세계적인 관광지인 미국 그랜드 캐년에서 한국인 관광객이 절벽 아래로 떨어져 중태에 빠졌습니다. 여행객의 안전에 대한 경각심을 다시 한 번 일깨워주고 있습니다. 미국 서부 여행 대표 관광지의 하나인 그랜드 캐년

TUNA

참치 한마리에 34억7천만원 ‘새 도쿄의 부엌’에서 신기록

January 5, 2019 • World:

‘새 도쿄의 부엌’ 도요스(豊洲) 시장에서 5일 열린 새해 첫 참치 경매에서 278kg짜리 참치가 역대 최고가인 3억3천360만엔(약 34억7천만원)에 낙찰됐다. AFP통신에 따르면 이날 스포트라이트를 받은 일본 북부 연안산 참치는

Huawei

캐나다 “13명 중국 구금” 주장에 중국은 “보복 아니다”

January 5, 2019 • World:

이른바 ‘화웨이 사태’ 이후 13명의 캐나다인이 중국에서 구금됐다는 캐나다 정부의 발표가 나왔습니다. 미국 대신 캐나다가 표적이 된 가운데 중국은 이 캐나다인들을 법에 따라 처리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중국의

tim-cook-apple-ceo

’6년래 최대폭락’ 애플, 시총 4위로 밀렸다

January 3, 2019 • World:

미·중 무역전쟁 직격탄을 맞은 애플이 3일 뉴욕 증시에서 6년래 가장 큰 하락폭을 기록했다. 지난해 미 상장사 최초로 ‘꿈의 시가총액’ 1조달러 시대를 열었던 애플은 약 한달만에 4위까지 밀려난 상태다. 미 경제매체

Áß±¹ Ž»ç¼±ÀÌ ÂïÀº Àηù ÃÖÃÊ ´Þ µÞ¸é »çÁø

“달의 ‘어두운 뒷면’은 없다. 거리만 더 멀어”

January 3, 2019 • World:

세계 최초로 달 뒷면에 착륙한 중국 무인탐사기 창어(嫦娥) 4호에서 ‘옥토끼(玉兎)’라는 이름을 붙인 무인 로봇 탐사차 ‘위투-2′가 3일 밤부터 탐사 활동에 들어갔다. 하지만 핑크 플로이드의 베스트셀러 앨범

wedding and funeral

말기암 신부의 아름다운 결혼식 그리고 장례식

November 23, 2018 • World:

세상을 곧 떠날 말기암 신부와 마지막 순간까지 그 손을 놓지않았던 신랑의 아름답지만 슬픈 사연이 뒤늦게 언론을 통해 전해졌다. 지난 20일 영국 데일리메일 등 현지언론은 슈럽셔 주 텔퍼드의 한 호스피스 병실에서 열린

California_Wildfires_Kett_t670

캘리포니아 산불 사망자 87명으로 증가, 실종자 475명

November 23, 2018 • World:

역대 최악의 산불 사태를 겪은 미 캘리포니아 지역에서 사망자 수가 87명으로 증가했다. 23일(현지시간) ABC뉴스 등에 따르면 지역당국은 이날 기준 87명의 사망자를 확인했다고 밝혔다. 신원이 확인된 사망자는 54명이며,

shooting at pizza store

미 블랙프라이데이, 쇼핑몰 총격 사건 속출

November 23, 2018 • World:

23일 미국의 최대 쇼핑날인 블랙프라이데이를 맞아 많은 사람들이 쇼핑몰에 몰린 가운데 총격 사건이 속출, 사상자들이 발생했다. AP통신, CNN 등에 따르면 이날 뉴저지주의 한 쇼핑몰에서 총격 사건이 발생하면서 한 남성이

interpol president

인터폴 신임 총재에 김종양 전 경기경찰청장 선출

November 21, 2018 • World:

김종양(57) 전 경기경찰청장이 국제형사경찰기구(ICPO·인터폴)의 새 총재로 선출됐다. 인터폴은 21일 아랍에미리트 두바이에서 제87차 연차총회를 열고 현재 총재 권한대행을 맡고 있는 김 전 청장을 새 수장으로 뽑았다. 경남

lee nak yeon yonah martin

이낙연총리, 캐나다 상원의장에 “철강 세이프가드 잠정조치 우려”

November 13, 2018 • World:

이낙연 국무총리는 13일 “최근 한국산 철강에 대한 캐나다의 세이프가드(긴급수입제한조치) 잠정조치로 한국에서 우려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고 말했다. 이 총리는 이날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조지 퓨리 캐나다

pope and president moon

교황 “북한 갈 수 있다, 초청장에 무조건 응답할 것”

October 19, 2018 • Headline, World:

프란치스코 교황이 북한을 방문할 수 있다고 말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대신 전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초청 의사에 곧바로 화답한 것이다. 중부유럽시각으로 18일 정오를 조금 넘겨 교황청을 방문한 문 대통령은 교황궁

president moon and macron

문 대통령 “비핵화 촉진 역할 해달라” 마크롱 “동반자될 것”

October 15, 2018 • Headline, World:

문재인 대통령은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과 정상회담에서 북한의 비핵화 의지를 전하면서 UN 안전보장이사회 상임이사국인 프랑스가 비핵화를 촉진하는 역할을 해달라고 당부했다. 마크롱 대통령은 “동반자

president moon and kim jong un beakdoo mountain

문대통령 “북 핵시설 언급, 중요한 큰걸음.. 북미 균형있는 조치필요”

September 20, 2018 • Headline, World:

문재인 대통령은 20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비핵화 의지를 거듭거듭 확약했다”며 “나는 미국이 이와 같은 북한의 의지와 입장을 역지사지하며 북한과의 대화를 조기에 재개할 것을 희망한다”고 말했다.

president moon and kim jong un dinner

사실상 남북 불가침 합의, 종전선언 발판 평가

September 20, 2018 • Headline, World:

남북이 18~20일 평양에서 열린 제3차 정상회담을 계기로 체결한 ‘판문점 선언 이행을 위한 군사 분야 합의서’는 육지와 하늘, 바다에서 일체의 무력사용을 금지하는 내용이 담겨 사실상 불가침 선언으로 평가된다.

공연관람

문대통령, 15만 北주민에 연설 “적대 청산하고 평화의 큰걸음”

September 19, 2018 • Headline, World:

문재인 대통령은 19일 “우리는 5천년을 함께 살고 70여년을 헤어져 살았다”며 “지난 70년 적대를 완전히 청산하고 다시 하나가 되기 위한 평화의 큰 걸음을 내딛자고 제안한다”고 남북관계에 대해 언급했다.

president moon and kim jong un

문대통령 “신뢰 차 있어 잘될 것” 김위원장 “더 큰 성과 내야”

September 18, 2018 • Headline, World:

문재인 대통령은 18일 “판문점의 봄이 평양의 가을로, 이제는 정말 결실을 맺을 때”라고 말했다. 제3차 남북정상회담을 위해 2박3일 일정으로 평양을 방문한 문 대통령은 부인 김정숙 여사와 함께 이날 오전 숙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