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1wynne_in_town-4

윈 수상 교통세 철폐 안한다

호워스 온주 신민당 당수의 교통세 철폐 주장 일축
 
봄에 있을 총선 채비를 하고 있는 캐슬린 윈 온주 수상은 신민당(NDP) 당수 호워스의 교통관련세 철폐 주장을 거절했다.
윈은 새로운 세수 증대가 없이는 대중교통 개선이 불가능하다고 말했다.
 
10주간의 휴회를 마치고 소집된 주의회에서 윈 수상은 소수 자유당 정부가 이끄는 대중교통 개선 자금 마련을 위한 증세 방안을 강력하게 밀어붙이겠다고 공표했다. 그녀는 “소수 여당 의회가 일을 할 수 있도록 이 자리에 섰다.”고 말했다.
 
1297313327601_ORIGINAL
 
이에 대해 호워스 신민당 당수는 “어떤 종류의 세금, 도구 또는 수수료가 생겨서 중산층 가족에게 타격을 준다면 더이상 자유당을 정책을 지지할 수 없다.”고 못박았다. 또한 지하철 노선 증설을 주장해 온 팀 후닥 보수당 당수도 예산 조달 문제에 대해서는 불분명한 태도를 취하면서, 윈 수상이 이끄는 온주 자유당의 증세 정책에 동의하지 않을 뜻을 분명하게 밝혔다.
 
GNM
 
윈 수상은 “세수 신설 없이는 대중교통 개선은 불가능하다. 봄 의회에 제출한 예산안에 어디서 어떻게 자금을 조달할지 계획을 제시하겠다.”며 거국적인 타협을 제시했다.
 
한편, 의원수 107석인 온주 의회는 자유당 49석, 보수당 37석, 신민당 21석의 의석 분포 현황을 보이고 있다.

Share Button

Written by:

Published on: February 18, 2014

Filled Under: Canada, Headline, Old Headline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