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Headline
Category

president moon 3.1

하노이 결렬 다음날 3·1절 기념식 서른번 평화 외친 문대통령

“미국, 북한과 긴밀히 소통하고 협력해 양국 간 대화의 완전한 타결을 반드시 성사시켜낼 것입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1일 오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100주년 3·1절 기념식에 참석했다.

공교롭게도 전날 베트남 하노이에서 북미 정상의 핵 담판이 결렬된 바로 다음 날 3·1절 기념식이 열렸다는 점에서, 문 대통령이 이날 연설에서 무슨 메시지를 내놓을지에 한층 관심이 집중됐다.

문 대통령은 부부는 이날 오전 10시 50분께 청와대에서 출발, 경복궁 내에서 ‘국민대표 33인’ 및 이낙연 국무총리, 한완상 100주년기념사업 위원장,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 등과 만나 행사장 입장을 준비했다.

검은색 두루마기를 입고 대형 ‘진관사 태극기’ 행렬을 따라 행사장으로 들어온 문 대통령의 얼굴에는 어느 때보다 결연함이 묻어났다. 애국가 제창 때에는 눈을 감고 노래만 따라 부르며 생각에 잠긴 듯한 표정을 보이기도 했다.

예상대로 이날 문 대통령의 기념사는 북미 핵 담판 결과에 대한 평가를 포함, 향후 한반도 평화체제 구축에 대한 의지를 밝히는 데 상당 부분 할애됐다.

차분하게 연설을 이어가던 문 대통령은 북미정상회담 관련 대목에서는 목소리 톤을 높이기도 했다.

문 대통령은 북미정상의 대화 결과에 대해 “더 높은 합의로 가는 과정”이라고 규정한 뒤, 손으로 자신의 가슴을 가리키며 “이제 우리의 역할이 더욱 중요해졌다”고 힘줘 말했다.

그러면서 “북미 대화의 완전한 타결을 반드시 성사시켜낼 것”이라고 말하자 광화문광장에 모여든 시민들은 태극기를 흔들며 박수와 환호를 보내기도 했다.

연설에서 문 대통령은 ‘평화’라는 단어를 30번 사용했다. 그만큼 북미 핵 담판 결렬에 실망하지 않고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를 살려가는 데 매진하겠다는 의지를 드러낸 셈이다.

지난 100년간 민주주의의 발전을 되짚어보는 내용이 연설문에 비중있게 포함되며 ‘국민’이라는 표현은 18번, ‘민주’라는 표현도 11번 들어갔다.

‘친일잔재 청산’을 강조하면서 ‘독립’이라는 표현은 25번, ‘친일’이라는 표현은 6번 사용됐다.

문 대통령은 다만 대일 메시지의 경우 지난해 3·1절 기념사에서 “전쟁 시기에 있었던 반인륜적 인권범죄행위는 끝났다는 말로 덮어지지 않는다. 일본은 인류 보편의 양심으로 역사의 진실과 정의를 마주할 수 있어야 한다”고 ‘직격탄’을 날린 것과 달리 올해는 직접적인 비판은 자제했다.

문 대통령은 올해에는 “친일잔재 청산도, 외교도 미래 지향적으로 이뤄져야 한다”며 “한반도 평화를 위해 일본과의 협력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해에는 문 대통령이 서대문형무소에서 독립문까지 태극기를 들고 만세를 부르며 행진하는 순서도 있었으나, 올해는 별도 행진은 하지 않았다.

관심을 모았던 ‘신한반도 체제’ 구상의 경우 애초 예상보다 임팩트가 크지 않았다는 평가가 나온다.

이날 연설에는 ‘신한반도체제’라는 표현이 5번 사용됐다.

물론 평화협력공동체·경제협력공동체·국민통합 등 신한반도체제를 상징하는 키워드가 소개되긴 했으나, 문 대통령이 지난달 25일 ‘수석·보좌관 회의’에서 언급한 것 이상의 청사진이 구체적으로 소개되지는 않았다.

일부에서는 전날 북미 핵 담판 결렬로 연설문이 일부 수정되면서 ‘신한반도체제’ 메시지 비중도 조정된 것 아니냐는 관측도 나왔다.

한편 이날 행사에서 문 대통령은 유관순 열사에 대한 건국훈장 대한민국장을 수여했다.

유 열사의 조카인 유장부 선생이 훈장증을 대신 받았고, 추서판은 유관순 열사가 다닌 이화학당 100년 후배인 이화여고 2학년 윤수진 학생이 대신 받았다.

문 대통령은 유장부 선생에게 허리를 숙여 인사했고, 문화공연을 보면서는 위안부 피해자인 이용수 할머니와 웃으며 얘기를 나눴다.

행사 후반부 참석자들이 함께 ‘만세삼창’을 할 때에는 문 대통령도 한결 밝아진 표정으로 태극기를 들고 만세를 불렀다.

공군 특수비행팀 ‘블랙이글스’가 비행운으로 하늘에 태극무늬를 그렸을 때에는, 문 대통령도 고개를 들어 하늘은 한참 동안 쳐다보기도 했다.

문 대통령은 행사 종료 후에는 여야 5당 대표들과 악수를 하고서 식장을 떠났다.

[연합뉴스]

Read More
3.1 concert poster kor

3.1운동 100주년 기념음악회

March 1, 2019 • Canada Life, Headline, News:

캐나다한인음악협회는 3.1운동 100주년을 맞아 토론토한인회, 민주평통토론토협의회, 애국지사기념사업회와 함께 기념음악회를 개최한다. 그외에도 10 여 동포단체가 후원하고 협력하고 있다. 3월 1일 저녁 7시 밀알교회에서

Trump-Kim-Jong-un-summit-Hanoi

하노이 담판 결렬, 합의없이 헤어진 북미정상

February 28, 2019 • Headline, World:

북미 정상회담은 오전까지 순조롭게 진행됐습니다. 그러나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트럼프 대통령은 회담장에서 합의문 서명없이 각각 숙소로 돌아갔습니다. 제가 나와 있는 이곳은 오늘 오전까지 북미 정상의 회담이 열렸던

3.1

토론토 동포사회 3.1절 100주년기념행사 줄이어

February 20, 2019 • Community, Headline, News:

토론토 한인회(공장헌 회장대행)는 3.1 운동 및 임시정부 수립 100 주년을 맞이하여, 토론토의 한인단체들과 함께 범동포적인 기념식을 준비하고 있다. 토론토 한인회를 비롯한 민주평통토론토협의회, 캐나다한인음악협회,

rose of sharon

무궁화요양원 경매입찰 탈락

February 11, 2019 • Community, Headline, News:

존경하는 한인동포 여러분, 한인요양원 인수추진위원회와 아리랑시니어센터(AAFCC, Arirang Age- Friendly Community Centre)는 그동안 추진하여온 무궁화요양원 경매입찰에서 탈락되었다는 공식 통보를 받았습니다. 지난 1 월 15 일 마감된

Bruce McArthur

희대의 연쇄살인범 브루스 맥아더에 25년 가석방 없는 종신형

February 9, 2019 • GTA, Headline, News:

2010년부터 2017년까지 8명의 남성을 살해하면서 희대의 살인마로 기록된 브루스 맥아더에게 금요일 재판정은 25년간 가석방이 금지된 종신형을 처분했다. 따라서 현재 67세인 맥아더는 91세나 되어서야 가석방의 기회를 가질 수

Vaccine2

온주 플루샷 수요 급증, 공급물량 부족

February 9, 2019 • GTA, Headline, News:

올해 온타리오주에서 프루샷의 수요가 지난해보다 크게 늘어 토론토 병원에서 공급이 부족한 상황이라고 토론토 보건국은 밝혔다. 금요일 보도자료에서 비니타 두베이 박사는 A1 플루백신이 일부 병원 의사들에게는

Costco

코스코, 약국 리베이트 위반으로 7백만달러 이상 벌금

February 2, 2019 • Canada, Headline, News:

온주 정부는 온주 전역에 위치한 코스코내 29개 약국에서 불법적인 뒷돈을 받은 혐의로 코스코에 7백만달러 이상의 벌금을 부과했다. 보건부는 금요일 불법적인 홍보를 한 혐의로 코스코 캐나다 자회사인 CWC Pharmacies (Ontario)

kcca president lee young sil

이영실 한인회장 별세

January 31, 2019 • Community, Headline, News:

이영실 한인회장이 갑작스런 뇌졸중으로 오늘 새벽 4시 45분경에 리치먼드힐 맥켄지병원에서 별세했다. 이회장은 수요일 저녁 자택에서 홀로 있다가 쓰러져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끝내 사망했다. 목요일 새벽 병원에는 한인회

ttc

TTC $763M 적자 예상, 요금 10센트 인상

January 18, 2019 • GTA, Headline, News:

TTC는 2019년 예산안을 발표하면서 요금을 10센트씩 올린다고 밝혔다. 하지만 현금 요금은 그대로 유지된다. TTC는 프레스토카드와 토큰에 적용되는 요금인상이 올해 4월 1일부터 적용되어 $3.10으로 오르고 현금을 내고 타는

Marcus Nascjmento;

수요일 저녁 체감 -19도, 한파경보 발령

January 16, 2019 • GTA, Headline, News:

토론토 보건국장은 수요일 저녁 기온이 크게 떨어질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한파경보를 발령했다. 기상청은 수요일 최고 기온이 -1도까지 올라가겠지만 밤에는 -7도, 체감 -14도까지 떨어지겠다고 밝혔다. 자정경에는 체감이

university

올해 새학기부터 온주 대학등록금 10% 인하

January 15, 2019 • Canada, Headline, News:

온타리오주 정부는 온주의 대학교 학비를 10% 인하한다고 발표했다. 이는 일반 대학생의 경우 약 $660에 해당하고 컬리지 학생의 경우 약 $340이 절약되는 셈이라고 정부는 밝혔다. 현행 법상으로 대학등록금은 매해 3%까지 인상할

housessale17.jpg.size.xxlarge.letterbox

주거용 부동산 거래 2012년 이후 최악

January 15, 2019 • Canada, Headline, News:

캐나다 부동산협회는 지난 12월 주거용 부동산 거래량이 4개월 연속 하락했다고 밝혔다. 또한 연간 거래량으로는 지난 2012년 이후 가장 낮았다고 덧붙였다. 월간으로 보면 11월에 는 2.5%가 떨어졌지만 12월에는 광역토론토와

Rahaf Mohammed Alqunun

가족학대 받던 사우디 소녀 캐나다서 자유 찾아

January 12, 2019 • Canada, Headline, News:

“용감한 새 캐나다인”이 된 사우디 망명 소녀가 1월 12일 토요일 태국에서 한국을 경유해 캐나다에 도착했다. 18세의 소녀 라하프 모하메드 알쿠눈(Rahaf Mohammed Alqunun)은 지난 주 가족과 사우디에서 쿠웨이트로 여행하던

Toronto-House

캐나다 주요도시 고급주택 거래 큰폭 하락

January 12, 2019 • Canada, Headline, News:

지난해 캐나다의 3대 도시의 고급 주택값이 하락했으며 이는 까다로와진 모기지 심사와 이자 상승으로 인해 구매자가 줄었기 때문이라고 소더비 인터네셔널 리얼티 캐나다는 보고서에서 밝혔다. 지난주 수요일 발표된

marijuana

온주 25개 마리화나 판매점 선정 발표

January 12, 2019 • GTA, Headline, News:

온타리오 정부는 마리화나를 판매할 수 있는 라이센스를 부여받는 25개 업체를 발표했다. 온타리오 주류 및 게임위원회(The Alcohol and Gaming Commission of Ontario)는 추첨을 통해 Tripsetter Inc., The Niagara Herbalist, Pure Alpha Holdings 등 25개

COLDEST DAY

체감 -19도 한파경보 발령

January 12, 2019 • GTA, Headline, News:

토론토시 보건국장은 토요일 저녁 체감 온도가 -19도까지 내려갈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한파주의보(extreme cold weather alert)를 발령했다. 에일린 드 빌라 박사(Dr. Eileen de Villa)는 토요일 오전 8시경 시의 한파대책서비스를

GM CANADA

GM 오샤와 공장 폐쇄로 온주 GDP 40억달러 감소

January 12, 2019 • GTA, Headline, News:

새로 발표된 연구결과에 따르면 오샤와 GM 공장이 폐쇄되면서 온타리오 고용시장에 14,000개의 일자리가 사라지고 그에 따른 경제지표는 40억달러가 감소할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를 주도한 Quantitative Economic Decisions Inc. 의 대표

ottawa bus crash

오타와 버스 추돌사고 3명 사망, 23명 부상

January 12, 2019 • Canada, Headline, News:

오타와에서 이층버스가 정류장과 추돌하여 3명이 숨지고 23명이 다치는 큰 사고가 발생했다. 11일 금요일 오후 3시 50분경 269번 노선의 이층버스가 웨스트보로 역으로 들어오던 중 갑자기 통제력을 잃고 정류장 건물과 추돌했다.

bank-of-canada-resized-600

새해 첫 금리발표, ‘유가하락’ 인해 1.75% 유지

January 12, 2019 • Canada, Headline, News:

캐나다 중앙은행은 유가가 하락함에 따라 캐나다 경제 전망이 다소 어두워지면서 금리를 기존의 1.75%로 유지한다고 발표했다. 그동안 중앙은행은 캐나다 경기가 살아나고 있고 활기를 띰에 따라 금리를 인상할 수 있음을